본문 바로가기

한국음악

아름다운 사람 - 서유석 (cover by 빨간내복)



장난감을 받고서 그것을 바라보다 
얼싸안고 기어이 부셔버리는 
내일이면 벌-써 그를 준 사람조차 
잊어버리는 아이처럼
오 오오오오 오 오오오오
오 오오오오 아름다운 나의 사람아

당신은 내가 드린 
내 마음을 고운 장난감처럼
조그만 손으로 장난하고 
내 마음 고민에 잠겨있는

돌보지 않는 나의 여인아 나의 사람아
오 오오오오 아름다운 나의 사람아
돌보지 않는 나의 여인아 나의 사람아
오 오오오오 아름다운 나의 사람아

xxxxxxxxxxxxxxxxxxxxxxxxxxxxxxx

쉬운 노래인듯 하지만, 기타도 그렇고 노래도 그리 쉽지만은 않습니다. 
내마음을 몰라주는 사람에게 사알짝 원망하는 듯한 노랫말이 인상적인 곡으로 원곡은 외국곡으로 되어있지만 무슨 곡이지는 모르겠습니다. 

대한민국사람 90%는 모창을 한다는 서유석씨의 노래는 독도를 노래한 홀로아리랑이후 들을수 없어 아쉽습니다. 교통정리만 25년 넘게 하셨죠.



서유석씨를 아시거나 이곡을 아시는 분이라면 음... 연식이 쬐금 된분이시겠죠? ㅎㅎㅎ 김민기, 트윈폴리오 등과 더불어 1세대 포크가수입니다. 잘 알려진 노래라 하면 "가는 세월"이나 "타박네" 그리고 "홀로아리랑" 등이 있겠구요... 가장 잘 알려진 방송프로그램을 꼽으라면 푸른신호등이 되겠네요. 밤을 잊은 그대에게 DJ시절 군부독재에 비판적인 멘트를 하고는 바로 도망할 (?) 만큼 반골기질을 가진 분입니다.

오래전 녹음한 곡인데 한번 올려 봅니다.
  • 이전 댓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