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안 블로깅에 뜸했습니다. 오랜만에 한가하다 했더니 그 꼴을 못보고 그냥.......ㅠㅠ
 
왠지 잔잔한 웃음이 나오는 사진으로 시작합니다. 
어릴적 처음으로 케잌이라는 것을 먹어 보았을때 이렇게 맛난것이 있을까.... 했네요. 

지금 생각해보면 버터케잌이라고 하는 두터운 버터크림덩어리가 깔끔하게 덮힌 케잌이었죠. 단것이라봐야 사탕이 고작이었기에 오묘하면서도 달디단 케잌은 어린 입맛을 단번에 사로잡았지요. 

세월이 지나며 한국에서는 그 달던 버터케잌은 생크림케잌으로 변하여 살짝 달면서도 부드럽고 과일이 듬뿍 들어간 케잌으로 바뀌어갔습니다. 요즘은 오히려 버터케잌을 찾기힘들것 같습니다. 

세월이 훅 하고 20여년이 지나 미국에 오게 되었는데, 그때 다시 어린시절 추억의 버터크림케잌을 맛보게 되었습니다. 어찌나 단지 머리가 지끈 거릴지경이 되더라구요. 딸아이의 생일에 지수엄마가 솜씨를 부려 맛난 생크림 케잌을 직접 구워 아이들에게 주니 예쁜 모양에 환성을 지르다가 한입 먹고는 모두 다 놓아버려 당황했던 적도 있네요. 네! 여긴 생크림 케잌 아이들이 그리 좋아하지 않습니다.

그리 맛나게 생긴 생크림 케잌은 한입먹어보고는 손을 놓는거죠. 


대신...... 이런 두터운 버터크림 케잌.....환장하죠. ㅎㅎㅎ


아흐~~ 쳐다만 보아도 머리아픕니다. ㅠㅠ 

그러고 보면 미국에 온지도 14년이 되는데, 그 사이 케잌의 내용이나 모양은 그리 변하지 않은듯 합니다.  Fancy한 레스토랑에 가면 그나마 모양도 내용도 좋은 케잌을 볼수 있지만, 동네의 베이커리에서는 알록달록한 버터크림으로 만든 촌스러운 장미꽃이 올라가있죠. 일단 크림은 아주 단것을 선호하고 (달지 않으면 케잌이 아니라는...) 케잌의 장식에 보다 많은 시간을 쏟는것 같습니다. 장식이라고 해도 우리가 보기에는 한참 촌스럽지만, 아이들용 케잌이라면 특히더 그 앙이가 좋아하는 모양, 예를 들면 미식축구장, 레이싱트랙 등등으로 꾸미게 되는것 같더라구요.

  


뭐 이런거죠. ㅎㅎ 혹은 이런.......



Cake Boss라고 하는 유명한 리얼리티 쿠킹쇼가 있습니다. 이곳은 중요한 날에는 케잌장인인 파티쉐에게 미리 파티나 중요한 날 (occasion) 의 컨셉을이야기해주고 파티쉐는 자기 팀과 함께 미션수행처럼 케잌을 완성하여 배달해주는 형식의 쇼입니다.  


자기 팀원을 닥다하며 온갖 종류의 유치찬란한 케잌을 만들어냅니다. 딸아이 지수도 시간날때마다 푹 빠져서 보죠. 웨딩케잌같은것은 한국돈으로 수백만원에서 수천만원을 들여 만들어 달라하곤 하죠. 이곳 사람들에게 케잌은 단순한 디저트를 넘어 어떤 환상같은것인줄도 모르죠. 

맛은 없습니다. ㅠㅠ 

그나마 한인이 하는 제과점에 가야 제법 볼만한 케잌이 진열되어있는데, 그나마 이곳 샌디에고는 규모도 작은데다 얼마 안되는 제과점에도 그리 눈과 손이 가는 케잌은 보이지 않습니다. 6월 25일, 625가 생일인 지수 생일에는 해마다 엄마가 케잌을 구워주었습니다. 토요일이 생일이었네요. ㅎㅎㅎ 그런데, 올해는 하필 그날 엄마가 집에 없어 케잌을 만들어주지 못했습니다. ㅠㅠ 제과제빵쪽은 제가 잘 몰라서..... 고등학교 가더니 생일파티 이야기도 안하고 그냥 조금 시큰둥한게 못내 마음에 거리더군요. 

벌써 만으로 열다섯살입니다. 믿어지지가 않네요. 아직도 아기인것만 같은데 말이죠. ㅎㅎ 

그런데, 생일 다음날 엄마도 돌아왔고 가깝게 지내는 분이 아이들과 생일케잌을 사가지고 오셨네요. 도대체 이곳에서는 제대로 된 케잌을 볼수가 없었는데, 너무나도 화사하고 예쁜 케잌을 사오셨네요. 

공개합니다. 샌디에고 최고의 멋진 케잌이랍니다. 
갑자기 집안에 화사한 벗꽃이 피었네요. ㅎㅎ 


이문세 - 추카해요 (cover by 빨간내복)
(위 플레이어의 재생버튼을 눌러주세요)




뭐가 그리 즐거운지......ㅎㅎㅎ






지수야~~ 지금처럼 건강하고 사려깊은 아이로 자라다오. 사랑한다. 

그러고 보니 이건 제목과 별 관계없는 낚시글....ㅎㅎ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6.29 10:25

    예쁜 따님의 생일 축하합니다.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11.06.29 22:07 신고

      감사합니다. 아이가 자꾸 커가니 한켠으로는 마음이 허전해지기도 합니다 ㅠㅠ

  3. Favicon of https://bluejerry.tistory.com BlogIcon bluejerry 2011.06.29 10:40 신고

    ㅋㅋㅋ 버터크림 가끔 구할때가 있는데 새록새록 어릴때의 추억이 떠올라 맛나게 먹기도해요!^^
    케잌이 정말 이쁘네요!^^

    따님의 생일을 축하드립니다!^^

  4. Favicon of http://www.smpark.kr BlogIcon 풀칠아비 2011.06.29 13:03

    늦었지만,따님 생일 축하드립니다.
    정말 예쁜 케익이네요. ^^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5. Favicon of http://www.markjuhn,com BlogIcon mark 2011.06.29 15:32

    아이들 자라는 것은 보면 그만큼 부모가 늙는다는 건데..아이들 자라는 것을 보면 정말 한 달이 다르게 변하죠. 행복해 보입니다. ㅎㅎ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11.06.30 12:31 신고

      네~ 사실 제가 Mark님앞에서 할 이야기는 아니구요. ㅎㅎ 아기였을때가 엇그제 같은데 벌써 자란걸 보면 감회가 새롭긴 합니다.

  6. 벽천정 2011.06.29 17:58

    이런 이런 625를 기억못해 지수생일 그냥 지나갔네
    늦었지만 지수에게 미안하다 전해주고 ...
    3주째 정신못차리고 있네
    다음주 부터는 조금 나아질것 같고...
    건강하고...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11.06.30 12:32 신고

      애구 무슨 그런 말씀을...ㅎㅎ 암튼 지수한테 전하겠습니다. ㅎㅎ 근데 어디 다른데라도 불편하신거여요?

  7. 카스틸 2011.06.29 18:06

    늦었지만 생일 축하 한다고 전해줘 ㅎ
    고모할머니 라고 하면 막 웃겠다^^
    넌 건강하지?와이프도?
    625에 생일은 기억 하기도 좋아서 잊을수가 없겠는데?
    내가 알고 지내는 부부는 남편분이 625,부인은 94일생~
    재밌지 않니? 어쩜 그렇게 만났을까?
    625에 구사일생 으로 태어났다고 내가 놀리거든^^

  8. Favicon of http://www.saygj.com BlogIcon 빛이 드는 창 2011.06.29 18:11

    케익 먹기가 아까울정도로 너무 예쁘네요.
    꼬맹이들에게는 캐릭터가 있는 케익이 좀 먹어줄 것 같아요.^^

  9. 식공 2011.06.30 05:58

    요 벗꽃 케이크 정말 너무 예쁘네요..!!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11.06.30 12:33 신고

      식공님, 정말 오랜만입니다. 잘 지내셨나요?

      이게 어디더라... 음... Convoy에 있는.....ㅠㅠ

  10.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1.06.30 08:11 신고

    아버지의 사랑이 넘치는군요. 그 마음을 잘 알아주기때문에 예쁘고 건강하게 자라고 있는 것 같습니다.
    생일 축하란다고 전해주세요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11.06.30 12:34 신고

      네~ 감사합니다. 사랑이 넘치는 아이로 자라주니 고맙기만 합니다. ㅎㅎ

  1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6.30 08:36

    좀 늦었습니다만, 따님의 생일을 축하드립니다.
    저도 딸애를 보면 가끔 '섬뜩'합니다,,,영원히 아기일 줄 알았는데...ㅠㅠ

    미국사람들이 '단음식'을 좋아하나 봅니다....흠..
    저에게 저 케익을 주면 번뇌의 시작이 되겠습니다...^^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11.06.30 12:34 신고

      감사합니다. 저도 아주 단음식은 못먹습니다. 여기 케잌은 정말 골이 띵~~ ㅎㅎ

  12. Favicon of https://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1.06.30 10:17 신고

    일단 생일 축하 먼저 하구요~~
    생일 축하해요~ 지수양~!
    저희 딸래미도 이렇게 훌쩍 커버리겠죠 (이제 한살;;)..? 그러다가 시집간다고 하고...흑.....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11.06.30 12:35 신고

      네! 감사합니다. 금방이예요. 이제 우리딸 대학간다고 집떠날때도 얼마 안남았습니다. 그러면 끝이 아닐까요? 흑흑

  13. Favicon of https://vibary.tistory.com BlogIcon 비바리 2011.06.30 18:39 신고

    어머낫~~`
    우리 조카와 이름이 같네요.
    지수...
    생일 축하한다고 꼭 전해주세요
    따님 넘 예쁨니다.

  14. 장돌뱅이 2011.06.30 22:41

    늦었지만 생일 축하합니다.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11.07.04 23:26 신고

      감사합니다, 장돌뱅이님...

      잘 지내시죠? 연락 드린다 하면서 제가 많이 바빠서 이리....ㅠㅠ

  15. Favicon of https://pinkwink.kr BlogIcon PinkWink 2011.07.01 08:06 신고

    저의 늦은 축하도 꼭.. 전해주세요^^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11.07.04 23:27 신고

      넵! 알겠습니다. 재활치료는 잘 진행되나요?

    • Favicon of https://pinkwink.kr BlogIcon PinkWink 2011.07.05 07:43 신고

      네.. 이제 휠체어는 빠이빠이 했답니다. ㅎㅎㅎ^^
      새 절친 목발이 있지요.. ㅎㅎㅎㅎ

  16.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1.07.02 16:14 신고

    미국케익 정말 머리 아프게 달죠.^^'
    그래서 제가 직접 베이킹을 시작하게 되었는지도 모르겠어요. 입에 못댈정도로 단 케익땜에...
    그래도 정성껏 엄청나게 장식한 케익을 보면 웃음을 짓게 되죠. 오죽하면 꽃장식 수업이 따로 있을정도이니까요.

    벚꽃케익은 정말 너무 이뻐요. 무슨 맛이었을까요?
    지수양의 생일 늦었지만 축하합니다. ^^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11.07.04 23:27 신고

      감사합니다. 청사진님 케잌에 비하면 하찮은.....

      벗꽃케잌의 맛은 그냥 평범한 바닐라였던것 같습니다.

  17. Favicon of http://menelluin.tistory.com BlogIcon Menelluin 2011.07.05 05:55

    처음 미국와서 생일 축하하기 위해 케익을 샀다가 한조각씩만 먹고 다 버렸던 기억이 납니다
    너무 달아요 >w<
    그 뒤로는 케익 믹스를 쓰는 한이 있어도
    직접 케익 굽고 생크림 발라 과일 듬뿍 얹고 견과류 가루 솔솔 뿌려 먹어요 ㅎ
    근데 벚꽃 케익은 정말 이쁘네요 !!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11.07.06 00:33 신고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댓글 남겨주셔서 고맙습니다.

      블로그 시작하신지 얼마 안되셨나봐요. 마음이 행복해지는 요리 잘 보고 왔습니다. 미국에 게신가봐요,

      자주뵈요. ㅎㅎ

  18.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7.11 10:58

    딸에 대한 사랑이 글에서도 묻어나는 것 같군요. 좋은 날 보내셨기를 바랍니다.

  19.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7.14 09:50

    어머..따님이..너무 이뻐요!!
    어린데도 뭔가 청초하네요
    케익도..어쩜, 한국거보다 이쁜데요 우왕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11.07.15 03:19 신고

      감사합니다.

      이 케잌이 콘보이에 있는 Bakery and Cafe 라는 것 같습니다.
      http://bigjoyfamily.com/

      홍보용은 아니구요....ㅎㅎ 저도 못가보았네요.

  20. Favicon of https://s2lyhee.tistory.com BlogIcon S2lyhee 2011.08.17 18:05 신고

    블로그 우연히 들립니다!
    미국에 사시나봐요.. 지수라는 분 고등학생인가요? 그럼 저랑 같은 또래일텐데
    같은 또래가 미국에 사니까 정말 부러울 따름이네요 ㅠ,ㅠ
    영어도 엄청 잘할 것 같은데 ㅠㅠ 저는 영어공부때문에 미치겠네요ㅋㅋㅋ
    미국 정말 좋아보여요.. 글 잘보고갑니다 ^ㅇ^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11.08.18 08:08 신고

      네! 감사합니다. 딸아이는 고등학교에 다닙니다. 영어는 잘하지만 한국말은 옹싱히님보다도 훨씬 못할겁니다. 상대적인 부분이 많답니다. 이곳에서 좋은것도 있지만, 그만큼 어려운점도 있죠. ㄸ라아이는 한국에서 살아보진 않아 비교는 못하지만요.

      열심히 공부하시고...

      감사합니다.

  21. 아몬드밀크 2011.10.31 19:13

    전 케릭터 그려있는 미국판 생일 케잌 무지 좋아하는데 한국에서 구할수가 없더라구요 ㅋ
    생크림 케잌 맛을 안좋아해서 ....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11.11.01 01:24 신고

      아~ 그러시군요. ㅎㅎ 이곳 사람들도 달지 않으면 케잌이 아니라고 생각하기때문에 생크림 케잌은 좋아하지 않더라구요. ㅎㅎ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