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장을 하게 되면 실과 바늘처럼 따르게 되는 음식들이 있습니다. 
지난번에도 이야기했지만, 대표적인 것으로는 배춧국이 있겠네요. 예전에는 감장을 80-100포기씩 했으니 집안에서 할수가 없었고, 마당이나 집앞에서 벌여놓고 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살얼음이 얼정도의 차가운 날씨에 밖에서 물 뒤집어 쓰며 일하려면 아무래도 뜨거운 국물이 들어가야 견딜수 있으니, 밖에서 가마솥이나 커다란 들통에 가득 끓이는 것이 가장 어울리죠. 

저희집에서 가장 커다란 남비에 일단 한가득 끓여둡니다. 무우를 커다랗게 썰어넣고, 양파를 통크게 딸랑 (?) 한개, 그리고 다시멸치를 한통......물은 훨씬 많이 붓는거지만, 그냥 사진상조금만 부었습니다. 


조금 끓기 시작하면 된장을 걸러서 커다란 숫가락으로 서너숟가락을 넣지요.

여기에 자른 배추를 한통 - 한통반정도 넣습니다. 한소큼 끓였다가 불을 줄여 약한불로 계속 끓입니다. 중간에 아롱사태를 넣어 끓입니다. 약 2근 정도 되네요. 한 5천원 되는군요.  


지수맘이 돼지수육을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 편이라 저희는 보쌈을 이 사태로 즐깁니다.  국이 구수한 냄새를 풍기며 거의 다 되가면 고기를 건져....

 
요래요래.... 두루룹~~!!!!

미리 준비한 김칫속과 배추 절임을 곁들여 놓으면.....





정말 맛있는 쇠고기 아롱사태 보쌈이 되지요. 하나 드셔 보세요. ㅎㅎ

 
미리 만들어 둔 겉절이도 놓고..... 참 겉절이는 김치를 다 담그고 그 그릇에 연이어 무칩니다. 이렇게요.


겉절이를.....


배춧국을 한그릇 뚝 떠서리........ 흐흐흐흐


마지막 사진은 공개 안하려 했는데....이게 무척이나 치명적이라서요.......

일단 숨겨서 꼭 보실분들만....


이렇게 뚝딱 밥한그릇을 해치웁니다. 

밥도둑이 따로 없네요. 

  1. Favicon of http://blog.naver.com/assdfg2 BlogIcon 태아는 소우주 2009.11.25 13:13

    ㅋㅋ마지막 사진 치명적이옵니다.ㅎㅎ
    더 보기를 누르는 순간 위장이 폭발하고, 혀가 돌아가는 군요.ㅜ
    지금 식당에 날아가야 겠어요~!
    책임지실 수 없는 사진은 앞으로 올리지 마시길 바랍니다.ㅋㅋㅋㅋ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09.11.26 02:27 신고

      헤헤헤!!! 성공이군요. 사실 zoom-in을 했어야 했는데 저 자신이 너무 배고파서리 그냥 대강 찍었답니다. ㅎㅎㅎ

  2. Favicon of https://oravy.tistory.com BlogIcon 하수 2009.11.25 14:16 신고

    컥... 보쌈 허벌나게 좋아하는데...
    아... 안 되겠습니다. 며칠 후 굴 특판하는데 겉절이 만들어 보삼김치 먹어야겠어요. ㅎㅎ^^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09.11.26 02:29 신고

      굴을 구할수 없어 정말 정말 속상하네요. 할수없이 며칠있다가 하수님의 굴보쌈으로라도 쓰린 속을 달래야 겠네요. ㅎㅎ

  3. Favicon of https://sayhk.tistory.com BlogIcon 아이미슈 2009.11.25 14:42 신고

    소고기수육이군요..
    요즘 고기를 너무 먹어라해서 걱정입니다.
    살은 살대로..어흑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09.11.26 02:30 신고

      우리집 고기귀신 (지수) 땜에 저희는 미칩니다. 이 아이가 하루라도 고기를 안먹으면 입에 가시가 돋는 체질이라서...심한 육식동물인 저도 덩달아 자주 먹게 되니 이를........

  4. Favicon of https://blog.uplus.co.kr BlogIcon Uplus 공식 블로그 2009.11.25 14:59 신고

    아..결국 올리셨구나 보쌈과 김치 속 ㅠ 너무 담백하고 그래서 좋아라 하는데 ㅋㅋ 책임지셔요! 지금 보쌈을 먹을 수도 없는데 ㅋㅋㅋㅋ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09.11.26 02:31 신고

      내일쯤 더 치명적인 것이...ㅎㅎㅎ 그건 파는데도 없을켄데.... 흐흐흐흐

  5. Favicon of http://blog.daum.net/hls3790 BlogIcon 옥이 2009.11.25 15:55

    김장후속요리모음이라는 제목이 특이해서요...
    김장때 해먹는 요리인데....제목따라 방문했습니다..*^^*
    행복하셔요~~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09.11.26 02:34 신고

      옥이님/ 반갑습니다. 저도 옥이랍니다. ㅎㅎㅎ 소우주님 블로그에서 뵈었나요? 닉이 많이 익은듯.....

      김장에는 후속요리가 늘 띠르는법이라서요.... 며칠간 위장을 고춧가루로 범벅을 했습니다만, 지금도 침이.....ㅎㅎ

      감사합니다

  6. Favicon of https://www.beer2day.com BlogIcon 비투지기 2009.11.25 16:11 신고

    와..정말 맛있겠어요!!! 먹고 싶네요. ㅠ.ㅠ)
    저희 아버지께서도 수육요리 자주 해주시곤 했답니다. ㅎㅎ 생각나네요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09.11.26 02:35 신고

      아버님이 무척 자상한 분이신가봐요. 아보님이 해주시면 더 맛이있었을듯....

      처음 뵙는분인가요? 반갑습니다.

  7. J 2009.11.25 18:07

    헐~ 보쌈이군요 맛있어보이네요
    카메라는 작티인가요? 생각보다 사진이 꽤 잘나오네요. 매크로모드인가요?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09.11.26 02:41 신고

      J님/ 지난토요일에 시온말고 가든그로브 아리랑 마켓에 갔었습니다. 김장거리 사고 이것저것 사고 돌아왔죠. 보쌈은 된장도 좀 풀고 돼지수육으로 하는게 지대룬데....돼지를 싫어하는 괜계루다가..ㅋㅋ

      네! 카메라는 작티 HD1010 인데, 음식사진은 주로 매크로 촬영을 합니다. 그후에 Photoscape에서 후보정을 해지요. 보정을 하지 않으면 아무래도 색감이 영......

  8.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09.11.25 18:18 신고

    졸라야지 보쌈 해주세요... 사달라고 할라나...

  9. Favicon of http://nae0a.com BlogIcon 내영아 2009.11.25 20:03

    대단하세요. 못하는 요리가 없으시고... ^^
    그러고보니 김장철이네요.

    보쌈김치, 김치국... 너무 먹고싶다. ㅜ.ㅜ

  10.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11.25 20:23

    저희 집에서도 다시물 낼때 무우 멸치 다시마를 넣습니다. 아! 양파도!
    아롱 사태라고 써있는 건 아리랑 슈퍼마켙이기 때문인가용? 냠냠냠~♬
    저희 집도 된장 쇠고기 배추국 자주 먹는답니다...ㅋ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09.11.26 02:51 신고

      지혜님 오랜만입니다. 잘 지내시죠?

      이곳의 한국마켓은 없는게 거의 없답니다. 물론, 대부분 한글로 써서 팔죠. ㅎㅎ 싸기도 엄청 싸고하여 중국, 베트남, 사양인들도 많이들 오죠.

  11. Favicon of https://pavarottisy.tistory.com BlogIcon 미르-pavarotti 2009.11.25 22:08 신고

    2근에 5천원 너무 싸군요 ㅠㅠ
    여기서는 5천원이면 한 점 밖에 안되는데
    고저 침만 질질 흘리고 있습니다 ㅠㅠ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09.11.26 03:11 신고

      그러게요. 너무 싸서 이게 참...... 거기에 우리집 최대의 육식인 지수땜에 저까지...... 사실은 저도 만만치 않습니다만....ㅎㅎ

  12. 홍콩달팽맘 2009.11.25 23:47 신고

    잔인하시옵니다. OTL..........

    남편 풀어서(?) 복수 들어갑니다.
    요리포스팅 고고씽! ㅋㅋㅋ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09.11.26 03:15 신고

      꺅!!!! 그러지 마세용!!! 아무리 그렇다고 그렇게 복수를 하시는건 절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ㅎㅎㅎㅎ 쉐프님 잘 지내시죠?

  13. 벽천정 2009.11.26 10:08

    아롱사태 오랜만에 보는군
    전에는 명절때마다 아롱사태 원없이 먹었는데
    요즘은 구경하기도 힘드네
    두근에 오천원하면 껌값이네그려
    쇠고기금이 너무 비싸니 원.....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09.11.27 02:08 신고

      명절때면 정말 고기는 실컷먹었죠. ㅎㅎ 쇠고기 값이 너무 싸서 제가 배둘레햄이....ㅠㅠ 김장은 하셨나요?

    • 벽천정 2009.11.28 10:50

      이번주 시제가 있어서 다음주로 할까 하네
      온양시제를 온직리로 이장하여 집에서 차려서 가야하네
      집사람에게 미안하지.....
      올해도 내일로 시제가 끝이 나네.....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09.11.28 23:41 신고

      가까이로 옮겨 좋긴한데, 형수님이 고생이시겠네요. 안부좀 전해주세요. 고생하시구요.

  14.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11.26 18:23

    와! 최고에요!
    지금 새벽 한시가 넘었는데, 어쩌자고 이걸 지금 봤을까요. 흑-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09.11.27 02:16 신고

      ㅎㅎㅎ 김장김치를 보며 침이 넘어가지 않는 사람은 없을것 같아요. 지난번 담근 김치는 익었나요? ㅋㅋ

  15. Favicon of http://www.markjuhn.com BlogIcon mark 2009.11.27 01:22

    빨간내복님 정말 요리를 잘 하시나 봐요? 저는 반찬만들줄 모른다고 배우라고 마눌이 성화랍니다. 자기 죽으면 굶지 말고 밥 해먹을 줄 알아야 한다면서 말입니다.
    저는 대신 설걷이는 깔끔하게 잘 해주는데. ㅎㅎ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09.11.27 02:30 신고

      이건 다 지수맘의 작품입니다. 저는 주방보조에 아라이... ㅎㅎ

      확실히 음식을 할줄 알면 여러가지로 편합니다. 우선 아내가 늦어져도 투덜거리며 기다리지 않아도 되니 정신건강에도 좋구요, 음식을 함게 만드니 가정화목에도 좋은듯 합니다. 아내가 일로 어디를 가게되어도 딸아이는 전혀 불안해 하지 않습니다. 아빠가 먹는건 확실하게 해준다는 믿음이 있는것 같아요. ㅋㅋ

  16.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11.29 14:13

    제가 좋아하는 배추국. 저는 국물을 낼때 멸치,다시마,건새우를 함께 사용합니다.
    게다가..오오!! 보쌈!!! 침이 꼴깍꼴깍 넘어가는군요.
    아무래도 내일 배추를 사다가 김치를 담가야 할 것 같아요. ㅎㅎㅎ

    • Favicon of https://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09.11.30 01:19 신고

      아! 아고라님은 김치의 달인이시죠. 멸치, 다시마, 건새우 삼총사를 사용하시는군요. 우리집에서는 다시마, 건새우는 김치국을 끓일때 넣는답니다. 김치포스팅 기대할께요. 집집마다 다 다르잖아요.

+ Recent posts